스마트 준중형 완성 2016년형 ‘SM3 네오’ 출시

스마트 준중형 완성 2016년형 ‘SM3 네오’ 출시 르노삼성차가 스마트한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하고 가격 경쟁력을 높인 ‘2016년형 SM3 네오’를 1일부터 판매한다고 밝혔다 새로워진 ‘2016년형 SM3 네오’은 각 트림별로 기본 옵션들을 추가하고 가격 변동은 최소화해 고객 혜택을 극대화했다

새 패밀리룩으로 최근 상승세를 탄 SM3 네오에 준중형을 뛰어넘는 편의사양들을 강화해 판매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르노삼성차는 ‘2016년형 SM3 네오’에 고객들에게 가장 인기가 높았던 LE 트림을 부활시키면서 전자식 파킹브레이크(E-PKB), 17인치 글로시 블랙 투톤 알로이 휠, 프런트 하단 듀얼 크롬바 등 고급 사양들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RE 트림에는 선택품목으로 제공하던 최고급 블랙 가죽 시트를 가격 변동 없이 추가했다 특히 뉴 SM7 노바, SM5 노바에서 국내 최초로 적용된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을 RE트림에 선택옵션으로 제공해 고객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은 자동차와 스마트폰을 융합시킨 인포테인먼트 기술로 T-map 내비게이션을 통신사 구분 없이 차량의 대형 화면에 그대로 구현이 가능하다

또한 스마트폰에 있는 각종 음악, 사진, 비디오 또한 구현할 수 있는 첨단 사양이다 스마트 미러링 시스템은 기존 경쟁사에서 선보인 블루투스 방식이 아닌 스마트폰과 차량의 모니터를 와이파이로 연결하는 시스템이며, 차량의 모니터-스마트폰 간 양방향 조작까지 가능한 점이 강점이다 사진= 2016 SM3 네오 스마트 미러링 이 외에도 SE트림은 프로젝션 헤드램프, 오토라이팅 헤드램프, 레인센싱 와이퍼, 글로시 블랙 인테리어 같은 고급 사양들을 기본으로 제공해 제품 경쟁력이 한층 강화됐다 아울러, 깊이 있는 색감이 돋보이는 펄 그레이 색상을 추가해 매력적인 디자인 어울리는 컬러 선택의 폭을 넓혔다

2016년형 SM3 Neo는 동급 최대 사이즈임에도 불구하고 동급 최고 연비 150 km/L(복합연비 기준)를 자랑한다 또한 오토 클로징, 전자식 파킹브레이크, 스마트 커넥트, 보스(BOSE) 사운드시스템 등 프리미엄 옵션들로 준중형 패밀리카로써 최고의 만족을 선사한다 르노삼성차 영업본부장 박동훈 부사장은 “이번 2016년형 SM3 네오를 통해 준중형차에서 쉽게 접할 수 없었던 고급 옵션과 스마트한 편의 사양들을 고객들에게 제공한다” 며 “새로운 기술에 대한 욕구가 높은 고객층을 적극 공략해 준중형 시장에서 차별화된 입지를 강화하고 판매 성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2016년 SM3 네오’는 4개 트림으로 구성되어 있다 세부 가격(부가세 포함)은 PE 1590 만원, SE 1740 만원, LE 1890 만원, RE 1998 만원으로 대폭 향상된 상품성과 성능에 비해 합리적인 가격으로 책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