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차 SM3, 후부반사기 리콜

르노삼성차 SM3, 후부반사기 리콜 【카미디어】 고정식 기자 = 국토교통부는 르노삼성자동차에서 제작ㆍ판매한 후부반사기가 국토교통부령 ‘자동차 및 자동차부품의 성능과 기준에 관한 규칙’에 부적합해 리콜한다고 밝혔다 이번 리콜은 지난 2013년 5월 ‘자동차부품 자기인증제도’ 시행 후 첫 번째 시행한 부품자기인증적합 조사결과 안전기준에서 정하고 있는 성능기준에 미달됐기 때문이다

리콜 대상은 지난 2013년 3월 1일부터 2014년 4월 30일 사이에 르노삼성차에서 제작한 SM3용 후부반사기로 동 부품이 장착된 SM3 2만 4,103대와 수리용으로 공급된 부품 80개에 대해 시정 조치할 예정이다 결함 내용은 뒤쪽 범퍼에 장착된 후부반사기의 빛 반사율 부족이다 부품안전기준에 부적합하며, 야간에 후방에서 운행하는 운전자가 전방의 자동차를 인식하지 못할 위험성이 제기됐다 해당 부품이 장착된 자동차 소유자 및 부품 소유자는 2014년 10월 2일부터 르노삼성자동차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후부반사기를 교환 받을 수 있다 리콜 시행 전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이번 리콜과 관련, 르노삼성자동차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으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된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르노삼성자동차로 문의하면 상세한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자동차 결함으로부터 국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하여 자동차결함신고센터(wwwcargo

kr, 080-357-2500)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리콜사항을 우편물 외에 SMS와 이메일로 안내하는 ‘리콜알리미 서비스’도 이미 시행 중이며, 자동차결함신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가입 하면 리콜안내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